본문 바로가기

삶/캐나다

[몬트리올 생활 정보] 한인 마트, 한국 식품

한국에서 몬트리올로 떠날 때 제일 궁금 했던 것이 한식을 잘 먹을 수 있을까? 라는 것이었습니다.

인터넷으로만 검색 했을 때는 감이 없었는데, 실제로 가서 한인 마트를 보니, 아 살 수 있겠구나...

라는 안도감이 들었었습니다.

 

몬트리올에는 한국 식품과 장터라는 두개의 한인 마트가 있습니다.

제가 살던 웨스트마운트에서는 장터가 더 가깝지만, 저희는 주로 NDG에 있는 한국 식품을 찾았습니다.

야채가 좀 더 싱싱한 것이 많았기 때문입니다.

 

오늘은 사진이 좀 많을 것 같습니다.

몬트리올 생활을 궁금해 하시는 분들이, 한국 식품에 어떤 제품들을 파는지 궁금해 하실까봐, 많이 찍었어요. 사진을

 

밖에서 본 한국 식품 사진입니다. 

 

Google 지도

Google 지도에서 지역정보를 검색하고 지도를 살펴보거나 운전경로 정보를 검색합니다.

www.google.com

들어 가서 오른쪽으로 돌면, 야채 코너가 있습니다.

요렇게 밑반찬도 팝니다.

 

냉동 삼겹이랑 목살 많이 먹었었죠..

제가 가는날 연말 경품 잔치를 했어요 1등이 비행기표네요 ^^

한국 식품에서 만들어 파는 김치들도 먹을만 합니다.

늦게 알아서, 빨리 못 사먹은게 후회가 되요 

없는 것 빼고는 다 있죠?

 

한국 식품이 있어서, 캐나다 생활이 크게 불편하지 않았던 것 같습니다.

4월이면 아직 살짝 춥겠지만, 곧 환상의 6개월이 펼쳐질 몬트리올이겠네요.

 

한국에서 가시는 분들은, 저기 없는 것들은 포장해서 가시면 초반 정착 하실 때는 도움이 되실 거에요.